유튜브 검색 엔진

분주해진 野 대선주자들…윤석열의 ‘봄’이 왔다? | 김진의 돌직구 쇼 713 회

조회수 3773회 • 2021. 04. 08.

채널

채널A 김진의 돌직구쇼

한국 총선 1년 만에 180도 바뀐 민심…대선 레이스 1년 '시계 제로' 경향 박영선, 두 시간여 만에 패배 인정…여 중진 "대선도 위기" ...

예 계속 앞으로 차기 대선 주자들의 움직임도 발발 하실 것 같아요 먼저 이번 선거에서 야권 단일화 경선에서 패배했지만 안철수 대표 의 활약이 돋보였습니다 졌지만 줄였다 이런 제목도 한쪽 하신분은 쓰기도 했습니다 안철수 대표 이야기 들어보시죠 lee 아 아 아 아 음 억지로 당선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문재인 정권 심판 하고 5 세운 후 4d 지지해 주신 서울시민 여러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평 꿩 교체를 위해서 혁신하고 단합하고 함께 힘을 합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스포 o u 손을 아주 부분 목을 물고 부터 시작하셔도 단위로 이전에 벌써 구체적으로 여러가지 사람들은 논의한 것이 있습니다 사실 뭐 말이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1 시간아 씩 행동으로 실천하면서 보여드린 게 보지 합니다 이제 대선 1년 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차기 대선주자 지지도 준비했습니다 해보십시오 자동 아 일부가 실시한 여론조사 줘 다시 한번 보여드릴 텐데요 윤석열 전 총장이 31.2% 이제 명대사 25 점 씰 이낙연 정 대표 9.3 안철수 4.7 어 이 아닐 듯 했는데 자 이제 이 데이터가 변화할 가능성이 매우 큽니다 특히 이즈미 기자 2 대선주자 소속 표 띄워놓고 u 데이터가 어떻게 변화할지 전망을 좀 여쭙겠습니다 눈 성열의 지지율이 어떻게 변화해 찌 이재명 의 지질 어떻게 변화할지 이나 견해 지주 어찌 변할지 자 요셉은 해지 주 평화에 대해 제주 되어 주시오 마포로 등의 정치 상황에 너무 복잡하기 때문에 사실 뭐 아주 뭐 쉽게 츠 되지 않는 거지만 일단 입어보고 성을 결과를 봤을 때 결국은 야권 싫증이 그리고 게 중독 빠질 포함해서 보수 중도에 연합 어엿한 지치 만들어 때 볼 수 있는 거죠 그런 점에서 윤석열 총 자일 한테도 굉장히 유리한 그런 구도가 돼있다 물론 유성을 좀 총장이 아직 정치에서 나지 않았고 따라서 뭐 쓰세요 뭐 언론의 따라서는 5월 중에 정치 영어를 할 것이 다음에는 하는데 아 정치 선언 이후에 어떤 걸 알죠 어떤 메쎄 써봐야 되고 또 중요한 것은 과연 국민의 임과 어떤 방식으로 결합할 지 거지 뭐 이 땅이 될지 아니면 본인이 외곽에서 뭔가 조직을 만들어서 합다 형태든 어 그런 이제 보다는 플랫폼 안 될 점을 봐야 겠지만 어쨌든 절 좀 충 자 한 때는 거기에 정치에 참여할 명분을 만들기 얘기했다 왜냐하면 입어보고 선거 자체를 유서를 총 존의 어떻게 부정을 했냐면 상식과 정의를 되찾은 반격에 출발점이다 이렇게 보니 규정을 했죠 그런 점에서 그 규정이 어떻게 보면 속으로 있게 이번 결과에서 확인이 됐죠 그런 점에서 굉장히 운전중 저한테는 어쨌든 차례 명분을 후에 생겼다 이렇게 보입니다 그래서 앞으로 이제 행보를 봐야 될거 같구요 이재명 경기 글 4 입장에서는 어쨌든 지금 엄 민주당이 굉장히 어려운 상황이 됐죠 그런 점에서 그래서 민주당이 이제 앞으로 어떤 선택을 지켜봐야겠지만 어쨌든 어 이낙연 전 대표에게는 책임을 비밀 북을 수밖에 없다 전이라 있습니다 어제 드디어 개표방송 말씀드렸지만 좀 유다의 패배와 굉장히 어 뭐 앞에 앞두고 뭐냐면 그냥 단순한 패배가 아니라 원치 없는 패배가 됐다 이런 전에 빼 아픈 편을 생각해도 이제 다시 에 대해서 이번 보고서는 것 자체가 원인제공을 u 당했죠 박원 전시장에 성 범죄를 발생한 곡을 성공했는데 원래 당원 에 의하면 이런거 고성을 호흡을 내지 않겠다 했지만 놀랬습니다 그대는 과정 자체가 과연 민주당 대 쳐라 터무니 있었네 그렇지 않죠 전 당원 투표 한다고 했었는데 어 전담한 투표에 투표를 보니까 26% 였습니다 그런데 의결로서 전당은 투표가 의미를 가지려면 33% 3분의 1 이상이 됐어야 됐지만 그렇지 않았습니다 그걸 아니고 여름철에 빼러 k 제 입장 바꿨는데 결국 후 보내는 과정 자체도 굉장히 매끄럽지 못했고 다 후 보낸 다음에 박영선 후보가 됐는데 그 다음에 후보 캠프로 그어 구성 과정 속에서 이번 선거의 원인 자체를 수도 인식하지 못하고 어떻게 보면 5 피해 구성의 3인방 이라 불렸던 분들이 캠페 들어가고 그 이후에 임종석 전 실적이 못해서 옆엔 핵심 인사들이 그래서 이 차가 했엉 발언들이 이어지고 이래서 발 이 선고의 의미를 제대로 인식하고 이런 이젠 올라이더 불가 주셨죠 그 이후에도 이나 그 대표나 김태 면 당 대표 권한대행은 물론 제 반성을 하고 성찰 얘기 했었지만 그리고 이 선거 자체가 어떻게 보면 문제 인정도 4년에 평가에서도 들고 하고 반성과 성찰 보단 킹 네거티브 전으로 이끌고 갔던 이런 것들에 대해서 이낙연 내편 어째서 책임론이 불거질 수밖에 없다 이런 점에서 이제 명지 자에게는 어둠은 기회가 왔다 이렇게 볼 수도 있지만 그 중요한 건 이제 며 기사 입장도 다 후보가 되는 게 목표 아니겠죠 외국 지금 어 정치적 이지영 자체가 굉장히 민주 되게 분량의 돼 있어서 앞으로 이지영 어떻게 마셔야죠 남아 있다 이렇게 봐야 될거 같습니까 그렇군요 이중에서 윤석렬 전 총장에게 최근 쪽지가 전해졌다고 합니다 내용은 구미 왔다 않은 의미 진짜 똑 찌가 던졌다고 합니다 이제 봄이 왔다 윤 전 총장에게 쪽지를 건넨 사람은 누구고 봄이 왔다는 의미 눈과 무엇이든 함께 보시죠 자 오늘 중앙일보 포드에 따르면 아 일때는 국민의 이미 선거를 앞둔 하면서 윤 정 총장이 향 어떻게 행보를 걸을 지가 주목해 보겠습니다 입당을 하느냐 제 3 지혜를 차리는 야 자국민 관계자들은 세지도 구성되는 대로 윤 전 총장과 회원분들이 추진하게 될 것이다 라는 포부를 밝혔고 요 최근에 국민의 지 매 한의원이 아 쪽지로 했다구요 따뜻한 봄이 왔다 이런 나라를 다시 경험 하면 안 되지 않느냐 함께하자 대체 무 좋을까요 따뜻한 봄이 와 까 음 이런 쪽지를 보냈다고 합니다 책속의 특히 김종희 비상대책위원장이 인정 총재님 안나면 맛나겠다 그가 잘 준비하는 진짜 별을 딸 것이오 여러 잡았다 에서 무 시 한편을 달 것이다 1단계 메시지가 더 넣었어요 * 자막 별 달 것이다 박수미 배우상 나오셨는데 유소녀 전 총장이 그 누구보다 이번 선거 결과를 좀 의 직제 봤을 것 같아요 중심이 다만 자의 선고 결과 어 보고 김 전 총재의 어떤 생각하는 걸까 국민의 힘이 압승을 거두면서 무엇보다 야권에서 치즈루 선두를 달리고 있는 윤 전 청장에게 관심이 쏠립니다 윤 전 총장은 이번 선거에서 직접 선거전에 뛰어들 지는 않았죠 그렇지만 일정한 메시지를 내 왔었고 어떤 방식으로 정치권에 친히 팔찌 그 방향을 결정해야 하는데 당초에는 윤 전 총장이 중도 확장을 고려해서 제 3지대 에서 세력과 할 것이라는 관측이 많았지만 일단 국민의 힘이 압승을 거둔 상황이었고 서울시장 후보 경선과정에서 제 3시대 안철수 보다는 국민의 힘 오세훈 후보가 선택되는 과정을 지켜봤습니다 예 그렇다면 윤 전 청장의 국민 입단 가능성은 더 커졌고 시기도 앞당겨질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예측 됩니다 실제로 국민 관계자들도 상당한 기대감을 표명하고 있기 때문에 저러한 쪽지와 관련된 보도도 나오고 있습니다 자 박정아 겠네 국무회의를 한의원이 책속의 이제 쪽지를 넣어서 번역한 거에요 쫑알 보도에 따르면 근데 그 내용이 증상 치 않아요 따뜻한 봄이 왔다 그게 사실은 쉽게 직설적 생각해보면 정말 따뜻한 봄이 왔어요 그래서 그냥 아울러 날씨 좀 해요 라는 인사말이 로 볼 수도 있고 아니면 그 뒤에 있는 매트 드라 그런데 이런 나라를 다시 경험한 되지 않는 함께하자 앞에 따뜻한 봄이 와 따라고 써서 내게 불쑥 의미일까요 따뜻한 봄이 왔다 혹시 박정아 되면 이 보낸 거예요 아 저는 아니지만 4 저는 아닌데 예 앞서 저희가 이전 서울 한국 부산에 보골지 장성 보궐선거 얘기 했잖아요 게 * 서장 얘기했던 것처럼 이건 정도가 분노도 선거 였고 인 증 상 거에요 뭐 이런건데 사실은 지금까지 쭉 그 그 켜켜이 쌓여 있던 불만들이 표출 된건데 그에 대해서 야권 에서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었던 면이 사실 있었던 거 어디 년대 기계 힘이 결집이 되지 못해서 그런 일이 있었는데 이번 야권 단일화 과정을 보면서 아 뭉치면 배 누구나 할 수 있구나 그리고 어 국민들이 굉장히 많이 이에 대해서 포옹할 수 있는 준비가 되어 있구나 라는 생각에 아마 윤석렬 총장도 같이 야권과 같이 힘을 합쳐서 2 그 정권의 대해서 경고를 늘리고 젊고 야권 지지자들이 바라는 정권 교체 내년에 대선에 있을 좋은 1 이런 것들을 같이 하자는 뜻으로 이렇게 이란 거고 지금 사실은 쯤 성과 공간에서 국민들의 뜻이 이전 반영이 된거라고 해석을 한다면 지금 상황에서 이전 굉장히 돌아오지 않을 거 같은 어두움 속에서도 보기 온 건 아니냐 그러니 우리 1 가치에서 이 대열에 같이 하자 함께하자 라는 뜻으로 해보자면 이렇게 저는 멋 좀 전에 바뀌어 된 말씀드렸지만 굉장히 먼 일이 아니라 빨리 조속한 질의 일어날 수도 있는 일 아닌가 라는 생각이 얼핏 뭐 뜻이기도 합니다

추천

#mm2h소식#비자노하우#비자여행

말리tv

조회수 280회 • 2021. 04.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