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검색 엔진

[멜로다큐 '가족' 80회②] 거동이 불편한 어머니 혼자 둘 수 없어 공사 현장 업고 다니는 아들

조회수 23090회 • 2021. 04. 07.

채널

OBS TV

멜로다큐 '가족' - 어부바 효자②.

아 뭐 채울 오게 하기 1 미신 건설 현장에서 일용직으로 일하고 있다 수정하고 이런거 하면 안전사고가 염려되는 공사현장으로 어머니를 모시고 가는게 일 미시 라고 내키는 것은 아니지만 돌봐줄 친척도 하나 없으니 어머니를 혼자 두고 갈 수도 없다 lounge 자 4 이렇게 하시면 되요 [음악] 그럼에도 5 4 아 홈 멀리가 나는지 휴지를 찾으시는 어머니 차를 타서 도 의미 신은 어머니를 챙겨 드리기 바쁘다 뭘 막 알람 4 you 아 경기도 광주의 어느 건설현장 아 예 아 이런 거죠 4 아 에 예 예 으 아 어머니가 편히 쉴 장소를 찾는 일 미씨 설명을 해 반하겠어 그 [음악] 아 아 아 아 아 즉 아 못 해 줬어 깔고 아니고 아니 조금 워 예 0 수장 주변을 살피며 버려진 자재들을 가져다 어머 기가 안주 술 자리를 마련해 드립니다 귀두가 텅 재앙인가 이거 4 3 또한 깍으면 들어갔고 물로 먼지를 털어내고 길이를 마 준희 가르침 내가 만들었어요 어머니 아니신 자리가 불편할까 자신의 작업복을 깔아주는 일 미씨 더 부어서 벗는 거야 그리고 그럼 그게 아냐 아 잘 찾아 이게 그럼 뭘 일러주고 건 들어있다 가겠다 거야 언제나 공사 현장에 도착하면 어머니 자리를 받아들이는 일이 먼저다 그리고 난 뒤 자신이 오늘 할 일이 뭔지 알아 본다 늘 우선순위는 어머니다 일미 씨가 오늘 할 일은 벽돌을 2층으로 나르는 걸 건축 현장에서 공방 이라 부르는 이 이름은 벽돌이나 모레 시 멘 트 된 자제를 운반 하는 걸 말한다 물량을 이 친구 차 올라 오느라 노처녀 아직 아 무장 4040 많구요 아 아 지금 만화 요즘 오는 여기던 암호는 튀게 더 올리려고 둘째주 일단 오늘 우리가 소변을 보려고 그렇게 끓어 올라요 먹고 3기 위해선 일을 해야 하는데 어머니와 함께 다니다 보니 가는곳 마다 반겨줄 이 없어 자 으 줄곧 없지 사실 제가 그랬어요 예 2 0 다른데서는 위험하니까 예로 수가 있었고 그 so 좀 개중 일한 적 사고 이게 이제 안전사고가 있기 때문에 그런 분들 계시지만 은 또 완전 우리 같은 사람은 적들이 최미리 가 믿는 사람들은 많이 써 봐 드리려고 노력을 하고 했는데 3 먼저 번에 저쪽 현장에도 왔었는데 어머니 모시고 왔더라고요 그렇죠 조금 쉬었다 한번 껌은 측이 드리고 자가 테드 못 하고 있는 이 문양으로 참 착취로 제가 보긴 그래서 다른 사람 쓴 착신 해서 우리가 계속 써 구해줘요 햇살이 뜨거워 지기 전에 부지런히 일을 시작하는 일미 쉭 아 [음악] 벽돌 한 잔의 무게는 약 2kg 지게 한 번에 세울 수 있는 벽돌 온 40장 오늘 작업 약은 4 청장 종일 백보를 쥐고 날라야 한다 에 넣어 주의해 줘 됩니까 100 이래서 뭐 3 대열이 일이 없어요 마그마 큰게 3 벽돌을 지고 나르는 일은 젊은 사람도 마다 할 정도로 힘든 일 다른 일도 할 수 있지만 자재를 나르는 제일 힘든 일을 할 수밖에 없는 어머니를 돌봐 드려야 시간이 필요해서 다 아 으 다른데 반에 비장 비밀이나 뭐 숨에 길로 나가면 왜냐하면 회사 붙여서 1 4 1화 제 되잖아요 그걸 할 수 없는 것이 그래서 또 그러면 우려 마실 cm 복잡합니다 음 1 2 실은 자신이 조금 고 되더라도 어머니만 행복하면 그만이다 조금이라도 덜 더운 오전에 벽돌을 지고 날라야 더운 오후를 여유 있게 보낼 수 있다 1 미신은 힘들지만 어머니 생각에 큰 번 힘을 얻는다 [음악] 더위를 신흥 되는 등 목이 최고의 아 [음악] 땀으로 범벅이 된 차곡 부분 잎새 그때 빨아서 말리고 갈아 있는 달 그런 거 누가 이걸 어머니가 10시 말까 중간중간 말동무가 되어 드리는 아대 으 으 tofel 거지 뭐 땀에 흠뻑 젖은 아들을 보자 어머니 가슴이 저려 옵니다 우리 넘어가겠다 예 게살 고만 1 어느 b1 뭐 해야 돼 조 2개 치고 크게 아프게 있는 것이고 아 그 그래 그래 그래요 제가 으 머리를 줘 보다 아 단 아니고 아 쌤 센트럴 있어서 아직 컴포트화 빈번히 관리하지 11시 반이 먹겠네 으 아 좀 탄 중 치구 뭐 해 주십시오 3.5 자식 걱정은 끝이 없다고 아닌가 아 주제에 모두 몰리 모르던 지 꽤 나가서 올해 이제 나 흐르면 걱정이 돼서 아 사고난 났나 자동차 사고나 안났어 뭐 너무 지진 알 수 있다 에리 체로 못하겠습니까 늙어서도 근심을 내려놓을 수 없는게 부모의 마음 이라고 1 메시가 일하는 모습을 지켜봐야 마음이 편하 갑니다 5 3 5 [음악] 아 아 이거 해 줘 마모 노래죠 위 세 쌍을 초 아 [음악] 항공 w [음악] we 으 아 아 아 [음악] co 5 아 쉽 cou 쥬얼 주 오전 일을 끝낸 예미 씨가 어머니를 찾았다 악 기분도 적발 552 그 되잖아 한국 같 빨아주는 나 쏘카 예 이쪽으로 뭐죠 2 굉장히 먼지가 많아 가지고 다른 찍어도 어떤거 아 싸 먹고 예 먹어요 푸르고 먹어보자 너 아 2 아 일미 씨는 어머니를 업고 다니면서 어허 바디를 직접 만들었다는 어머니를 어음이 한손으로 같이 하니 짐을 들 수가 없어 생각해내는 아이디어다 요가 이런데 좀 가 오니까 이제 엄만 민주 그 애가 힘들어요 이게 혼을 바쳐 되면은 예 2 만드나 만들어 봤는데 이렇게 하면 힘이 서서히 라고 되는 것이라고 만드신 분의 찍었을 때가 시작했던 없도록 합니다 아 그래 봄 명동 이하 붙여주는 건립 하나 만들어서 봤는데 또 다시 제작해야 될 것 같아요 그쪽 나한테 미유 아니에요 그렇죠 네 잘 알지 못했다 예 예 토핑한 괴물같은 못 가 자 먹자 남을 인하게 먹는다 말씀 꿀 마로 점심을 시원한 오이 냉국 꽈 제육볶음 이다 더 션 4 예 어머니도 식사를 위해 틀니를 끼시고 엄마 들어왔던 해가고 4점 아 모핑 만 그 자 꽤 쪽을 쏟았다 4 예 공사현장 주변 의 정자의 다 자리를 깔고 도시락을 펼치니 소풍이 따로 없다 취하지 말 이것만이 뭐 요 법한 찬 희 됩니다 그럼 힘든 일상 속에 찾은 작은 행복 일 미시 와 어머니 된 함께 누릴 수 있어 좋기만 하다

추천

day24. 중독의 과정

가상의 삶TV

조회수 0회 • 2021. 04. 07.

나원이의 제주도여행

나원

조회수 19회 • 2021. 04. 07.

먹기 위해 만났다.

Alex H

조회수 4회 • 2021. 04. 07.

미라마 치킨2

VENCER_ GAMING

조회수 2회 • 2021. 0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