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검색 엔진

허은아 "이 정부 들어서 공정의 사다리 무너져…청년들에게 미안한 마음 느껴"

조회수 12628회 • 2021. 04. 05.

채널

시사포커스TV

21년 4월 5일 열린 국민의힘 장승배기역 유세에서 허은아 의원이 발언하고 있다. #허은아 #오세훈 #청년 시사포커스TV는 창간 35년 ...

언냐들이 말합니다 이것은 생은 망했다 청년들이 어린이 체험을 통해서 연 사람은 것 들으셨나요 우리 어릴 땐 마음이 없었습니까 덩 어 미안 하다는 생각이 듭니까 그 아이들에게 희생 망이 아니라 이광성 탈 만 하다 란 커브 지기 위해서 우리 어느 팀이 아들이 무엇일까요 공정의 상황이 다시 세울 수 있는 그 사람을 바로 서울시장으로 많다는 겁니다 우와 가정 제일 이렇게 멈추시고 국내 모 세운 후보를 응원해 주시기 위해 와주신 여러분 지침으로 감사합니다 여러분 선교사 박사 봤어요 4 or 5 or oral 4 분위기 좋습니다 가 절주 표어 하셨지요 4 사전 선거 하신 분들도 계실 거고 4월 7일 한 투표 가지려고 이 자리에 오신 거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강북 감상 개성에서 노점상 한 아버지 밑에서 사람 장력 과잉 30살 허나 입니다 멋지죠 뇌의 궁 말은 이렇게 파 다리를 타고 올라올 수 있는 저같은 국회의원은 만땅입니다 5 세우고 도 당국에 박차 개설하게 셔터 알고 계시죠 왜그래 떤 그가 처음 시선도 됐고 국회의원도 됐구요 그리고 또 다시 십 년 뒤 또 다른 서울 시작이 되기 위해 나섰습니다 공짜의 사람이 가 없었다면 뭐 세운 같은 사람이 어떻게 서울 시작이 될 수 있었 있었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그런데 이 정부 들어 서고 나서 그리고 성씨 특히 십 년 동안 공통의 사기가 문화가 씁니다 그 무너진 사다리를 지켜볼 수가 없어서 배선 나가 nc 폰이 이번 서울시장 출마 있습니다 많죠 앞으로 죽 됐어 줄 알아야 함에도 불구하고 왜 서울시장에 나왔느냐 더 이상 북어 볼 수 없기 때문입니다 바로 라서 빨리 움직여서 희망 착 미래가 있는 서울시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을 하셨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렇게 생각하십니까 4 요즘 해 청년들이 말합니다 이 생살 2급 망이 라고 얘기 하더라구요 이건 생은 망했다 어데 혹시 청년들이 어린이 체험을 통해서 연사 라는것 들어서 들으셨나요 아리스의 연설을 들으면서 뭐야 정말 똑똑한 아 정말 대단하다 라는 생각하지만 우리 어렸을 땐 마음이 어떻습니까 너무 미안 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 아이들의 개 미생 만이 아니라 e 생살 이번 상의 달마다 라는 거 보여지기 위해서 우리 어른들이 해야 될 리가 무엇일까요 공정의 4강이 다시 세울 수 있는 그 사람을 바로 서울 식당 으로 만드는 겁니다 그 사람 조금 기가 이번 붓의 원입니다 서울 시간 가꾸고 새로히 만 보고 오 백 옅어 길건 해서 도저히 가 새로운 공적인 사장이 채울 수 있는 사람을 대선후보로 만들어서 꼭 제대로 된 힘 아기 있는 그런 대한민국을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마지막으로 한번씩 사들이고 마무리 하도록 하겠습니다 번 수 학생들을 말씀을 들으면서 가장 같은데 아팠고 또 고마웠던 이가 이거였습니다 정치에 관심도 없던 내가 이상의 나와서 여러분 앞에서 영상 하는 이유는 생각해 입니다 라고 학생이 얘기 있어요 스마트 의사 짤입니다 첫째 나를 키워 주고 나를 낳아주신 부모님이 살고 계신 쳐라 가야될 대한민국 이기 때문입니다 라고 있구요 둘째 자기 쏘셔야 철거 2판 나라이기 때문이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마지막 세번째가 모였는지 아십니까 내가 만약에 결혼하게 된다면 내가 낳기 ji 가 살아야 대한민국이 때문에 제가 이상 했었습니다 라고 얘기 하더라구요 그 아이에게 우리가 싶어서 줘야 되지 않겠습니까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바로 현장에 나가서 투표하는 겁니다 이미 3화 하신분들 토끼 하시면 너무 너무 감사하고요 만약에 아직 언급하지 않으신 분들 계시다면 8월 7일에 꼭 표상에 나가셔서 우리 학생들에게 청년들에게 희망을 보여 주시기 바랍니다 몇 번으로 요 4 5 3요소 보가 감입니다 다같이 오세원 3반 9월 징어 저는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꼭 or 어색할 뭐 쌤 쌤 [음악]

추천

이화여고2 영어독해 Q16-20

스터디닥터

조회수 0회 • 2021. 04.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