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검색 엔진

[그카남] 22. 구순 아버지가 삶아주신 돼지고기 수육

조회수 9회 • 2021. 04. 05.

채널

그림 그리는 카피라이터

구순 아버지가 삶아주신 돼지고기 수육 인천의 한 사립대에 목요일 마다 강의를 내려갔다. 벌써 7년... 많은 게 바뀌었지만 한편 많은 게 ...

인 전에 한 사립대 보겔 마다 강의를 내려갔다 벌써 7년 많은게 바뀌어 지면 한편 많은게 그대로였다 돈 안되고 시간 잡아먹는 그 강의를 한 이유는 세 가지였다 강의 준비를 하려면 나도 공부를 해야 된다는 것 젊은 생각들을 만날 수 있다는 것 그리고 매주 한번 본가에 들릴 수 있다는 것 그때마다 2분이 해주시는 쳐진 밖과 소금기 없는 밍밍한 찬을 먹을 때면 공복 특 서울살이 에 들 볶아진 마음이 쓰면 c 풀어지고 냈다 그래서 종강 이 실었다 방학 2달 간 엄마 밥이 참 그리울 거 기 때문이었다 이젠 엄마 밥은 먹을 수 없다 그 빈자리를 9시 가까이 되신 아버지 가운 잠에 구호 계신다 시절이 시절이다 집에서 꼼짝 않은 시간 아버지가 그날 5 처럼 내려온 아들을 위해 마스크를 쓰시고 정육점을 다녀 오셨다고 동네 마트에서 상추도 3,000원 어치 사셨다고 했다 그냥 된장 프로 삶은 돼지고기 목살을 두툼하게 로 내놓으신 아 보지 밥상 물기 머금은 초록 상추에 김이 모락 뭐라 고기한점 않고 직접 만드신 양념장 올려 크게 아니에요 어떻게 살 맞는데 이렇게 맛있냐 는데 말에 아버지는 엄마가 할 땐 된장 커피가루 배 월계수 잎 같은거 많이 넣었는데 당신은 된장만 프로 살 맞다고 근데 맛있긴 뭘 쑥스러워 하셨다 그런 아버지였다 그런 아버지를 저음 그렸다 손으로 그린 그림은 아버지를 한참 담지 못했지만 마음이 함께 따라간 그림은 아버지에게 조금 다가가 있었다 집밥이 그리운 나를 위한 그림 아마도 한참이 지나 면 정말 그리운 그림이 들겠지 조금 슬퍼졌다

추천

돼지의ASMR

초딩3티비

조회수 1회 • 2021. 04. 06.

가짜 만원으로 오피권 구매하기!!

꼬잉TV

조회수 3036회 • 2021. 04. 05.

뽀로로 놀이 하기

아놀자

조회수 0회 • 2021. 04.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