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검색 엔진

이 시각 오세훈 캠프…"정권 심판 민심 높아" 낙관 속 긴장 [뉴스 9]

조회수 3980회 • 2021. 04. 07.

채널

뉴스TVCHOSUN

... 트위터 https://twitter.com/TVChosunNews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자 그렇다면 이번엔 오세훈 후보 캠프 분위기도 다시 한번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자 일체를 미자 지금 5 세운 후보 캠프 분위기는 어떻습니까 [음악] 4 5세 우박 탬퍼 샤 무스를 나와있습니다 이제 데려오고 이신 것 처럼 김성대 인 총괄 헌데 위원장에 비롯해서 1호 살리니 캠프 관계자들과 제자들 모여서 물병 평수를 이루고 있는 모습입니다 조금 성 방송한 7도 조사 결과도 함께 지켜 봤는데요 굉장 적인 결과에 다들 환호를 지르고 이 기쁨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이었습니다 물론 개표 결과는 지켜봐야 겠지만 승리를 예상 해서인지 이곳엔 온 후부터 캠프 실무진과 당원 지지자들이 모여 들었는데요 조금전 7:46 쩜오 부부가 이곳에 들러 강성우 격려 인사를 전화가 박주하 파도가 쏟아졌습니다 오 후보는 당내 경선 분 더 90일간의 대 당 정 의 산 넘고 물 건너 여기까지 엄마 같다면서 그동안 감사했다 고 인사를 했습니다 캠프 3류 지인들도 3가 운동 기간 정돈 정권 심판 민심이 결 재판할 피부로 느꼈다 며 고무된 불립니다 캠프에선 평일임에도 물과 같고 투표율이 도화 딴것도 긍정적인 수였다 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온에어 퍼 sns 를 통해 선거운동 기간 을 만난 시민들이 꼭 당선된 서울을 살리고 정권 심판 외 달라던 멸망 어린 표정을 하고 있었다 며 죽을 때까지 잊지 못할 것이란 포일을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옹 새 노팬 부 사무실 하오 캡이 지퍼 희철이 입니다

추천